본문 바로가기

땡땡책 주요활동

[2019.3] 마담 B [3월의 영화 보고 땡땡땡] .마담 B네이버 영화 소개: https://movie.naver.com/movie/bi/mi/basic.nhn?code=149480...‘영화 보고 땡땡땡’은 달마다 손희정 조합원과 함께 선정한 영화를 소규모로 같이 보고, 직후에 감상을 나누는 자리입니다. 좋은 영화를 보고 난 뒤에는 마음이 터질 것 같고 할 얘기도 많은 법인데, 영화관이나 GV에서는 풀 수가 없잖아요. 지난 1월에는 <버드 박스&.. 더보기
친구출판사X친구책방 북토크 지원 더보기
우리가 팔고 우리가 사는 땡땡서점 땡땡책협동조합이 온라인 큐레이션 서점인 북크러쉬에 입점했습니다. 이제 조금 더 수월한 방법으로 친구출판사의 책을 만나볼 수 있고 여러 가지 책모임이나 조합과 관련된 책묶음을 한 눈에 볼 수 있어요.땡땡서점 바로가기북크러쉬(https://www.bookcrush.co.kr/)에 회원가입을 하고 로그인하세요.땡땡서점(https://www.bookcrush.co.kr/book/book.php?mb_id=00books)으로 들어가세요. 상단의 검색.. 더보기
[2019.2] 어폴로지 [2월의 영화 보고 땡땡땡]<어폴로지>는 한 줄의 자막으로 시작합니다. “역사는 그들을 ‘위안부’라고 말하지만, 많은 사람들에게 그들은 ‘할머니들’이다.” 이는 할머니들을 ‘위안부’ 피해자로 만난 감독이 점차 그들 안에서 ‘할머니들’을 발견했다는 고백입니다. 그리고 ‘할머니들’이란 세계 시민으로서 끝내 자신을 세계사에 기입시킨 사람들, 그리하여 전시 성폭력의 문제를 세계적 정의 구현의 문제로 만들어낸 그 싸움의 장본인들입니다. 2019년 .. 더보기
버드박스-공동체의안과밖, 그 문을 열어줄 단 한 사람 2019년 첫 모임은 손희정조합원님의 제안으로 '버드박스'를 함께 보았습니다. 기존 영화관을 대관하거나 공동체상영을 하는 방식과는 아주 다른 무려 '넷플릭스' 상영판. 혼자 보는 것에 익숙해진 지금, 이 영화를 공동체와 함께 보면 어떻게 다를까가 궁금했다는 손쌤의 이야기와 함께 시청 시작.결론만 말하면...'누가 안무섭다고 하셨죠'엔딩 크레딧이 올라가자 마자, 여기저기서 '아이고' 소리가 나왔습니다. 2시간 내내 긴장하고 있던 몸이 풀렸기 때문이죠... 더보기
낙태죄 폐지 행동독서회(2018.7) 더보기
미투 운동을 지지하는 행동 독서회(2018.3) 안녕하세요? 조합원 양선화입니다.요즘은 아침에 눈을 떠서 밤에 눈을 감을 때마다 비슷한 소식을 보고, 비슷한 감정을 느끼고 있습니다.이 사태와 감정을 그나마 ‘미투’라는 용어로 대변할 수 있어서 다행이고,또 한편으로는 부족하다는 생각도 들어요.뭔가 덧붙여보려다 그냥 지웁니다.이럴 때 비슷한 걸 느끼는 사람들과 거리에 나와서함께 비슷한 책을 읽으면 어떨까요?그러면 생각보다 훨씬 힘이 나더라고요.조합원이 아니어도 괜찮고, 평소 집회가 부담스러우.. 더보기
땡땡책 친구출판사를 소개합니다 친구출판사는 건강한 노동과 공정한 유통구조를 만들어가기로 약속한 땡땡책협동조합 협약서에 동의한 작은 출판사입니다. 교육공동체 벗 [도서목록]나름북스 [도서목록]나무연필 [도서목록]낮은산 [도서목록]도토리숲 [도서목록]디앤씨북스 [도서목록]따비 [도서목록]라이팅하우스 [도서목록]반드시 전달되는 메시지의 법칙국내도서저자 : 캠 바버(Cam Barer) / 서현정역출판 : 라이팅하우스 2019.. 더보기
<3기니>독서회-여성, 군사주의 독서회 상세 일정1주(1.23)“교육받은 남성의 딸들 daughters of educated men”과 “교육받지 못한 여성의 딸들 daughters of uneducated women”      - 답장의 독자[들]       - One guinea to “burn the [women’s] college to the ground” (1장)    &nb.. 더보기
배틀그라운드 세 번째 시간 정리 by 탤탤 안녕하세요, 탤탤입니다.어쩌다보니, 후기를 이렇게 쓰고 있기는 하지만, 후기를 쓰는 것이 단순히 독서회에서 언급되었던 이야기를 그저 나열하는 것이 아니기에, 점점 더 어려움을 느낍니다. 글을 쓰는 어려움도 크겠지만, 책을 읽으면 읽을수록 단어 하나 조차 전처럼 쉽게 쓸 수 없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배틀 그라운드>의 중반부를 넘어서면서 ‘낙태죄 폐지’가 가지고 있는 의미가 결코 단순하지 않음을 느꼈던 순간과 비슷한, 복잡하고 어려운 질문들.. 더보기
배틀그라운드 두 번째 시간 정리 by 탤탤 안녕하세요. 탤탤입니다.지난 독서회 시간에 부지런히 기록을 해놓긴 했는데, 기침과 맞서 싸우다가 넋이 나가있었던 터라 기록이 엄청 엉망이더라구요. (여러분 감기조심하십셔...) 그나마 남은 기억과 기록을 바탕으로 정리해볼게요.두번째 길잡이 독서회 시간은 <배틀그라운드> [인권과 보건의료의 관점에서 본 임신중지] 편을 써주신, 산부인과 전문의 윤정원 선생님께서 오셔서 많은 설명을 해주셨는데요, 아무래도 현직 의사선생님께서 오셨기 때문인지 참.. 더보기
배틀그라운드 첫 시간 정리 by 탤탤 지난 12/7(금) 저녁, 땡땡책협동조합에서 여는 <배틀그라운드>(낙태죄를 둘러싼 성과 재상산의 정치) 길잡이독서회 첫 번째 시간의 기록입니다. 첫 번 째 시간에는 이 책 세 번째 글인 <낙태와 헌법 논쟁>을 쓰신 최현정 선생님께서 오셔서 함께 이야기 나눠주셨습니다. 기록하는 것보다 훨씬 풍부하고 깊은 결들의 내용이 있었지만, (제 듣는 귀가 짧아) 이해한 내용을 중심으로 기록해볼게요. 참여하신 분 중에 분 중에 빠진 .. 더보기
길잡이 독서회 - 배틀그라운드 신청링크: http://reurl.kr/46715D72JL[2018년 땡땡책협동조합 길잡이 독서회 4탄]- 일시: 2018년 12/7(금) 12/13, 20, 27(목) 저녁 7시 30분- 장소: 홍대 패스트파이브 5층(서울 마포구 양화로 161 케이스퀘어/2호선 홍대입구역 2번 출구 연결) - 길잡이 구성: 12/7- 최현정/낙태와 헌법논쟁12/13-윤정원/인권과보건의료의 관점에서 본 임신중지12/20-박종주/재생산담론과.. 더보기
땡땡 간담회 - 작은 것들이 모이면 무엇을 할 수 있을까? 땡땡 간담회 작은 것들이 모이면 무엇을 할 수 있을까?땡땡책협동조합 정관 제1장 1조 목표“우리는 함께 책 읽기를 바탕으로 스스로의 삶을 성찰하고 이웃과 연대하며 자율과 자치를 추구하는 독서 공동체로, 건강한 노동으로 책을 만들고 합당한 방식으로 나눌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간다.”땡땡책은 그동안 친구출판사, 친구책방과 협약을 하여 일그러진 출판유통시장에서 함께 살아남을 수 있는 대안을 찾아왔습니다. 책을 만들고 나누는 일의 가치, 시장의 상.. 더보기
어린이 독자를 위한 5월의 책 추천 더보기
'아무 말', 그리고 지금 ‘아무 말’, 그리고 지금   땡땡책협동조합 조합원 양선화  땡땡책에는 차별고민대화모임 ‘아하(아무 말이나 하지 마요)’가 있습니다. 지난 4월 26일(목)에는 아하가 마련한 간담회 <조직 내 차별과 폭력 그 ‘이후’에 관하여>에 다녀왔습니다. 아하가 조합의 공식 위원회라는데 아직 낯선 조합원분들도 많으실 겁니다. 그래서 간담회 후기를 겸해, 아하의 탄생 배경에 대해 조금 들려드리고자 합니다. 말하자면, ‘아무 말이.. 더보기
땡땡책 친구출판사는 어디? 교육공동체 벗 [도서목록]나름북스 [도서목록]나무연필 [도서목록]낮은산 [도서목록]도토리숲 [도서목록]디앤씨북스 [도서목록]따비 [도서목록]라이팅하우스 [도서목록]메멘토 [도서목록]메이데이 [도서목록]민들레 [도서목록]바벨피시 [도서목록]봄날의책 [도서목록]북인더갭 [도서목록]사이행성 [도서목록]삶창 [도서목록]숨쉬는책공장&n.. 더보기
2016년 정기총회     2016 땡땡책협동조합 정기총회. 총회 성원 252명, 성립 기준 126명참석 66명, 위임 78명으로 무사히 성사되었습니다.   여러 사정으로 못오신 분들, 무거운 마음이었을 텐데, 안심하셔도 됩니다^^미리 보내드린 총회 자료집 내용대로 총회가 진행되었고 논의하고 승인했습니다. 혹시 메일을 못받은 분들은 조합 카페 조합원방에도 올려놓았으니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메일주소가 잘못되었을 수 있으니 사무.. 더보기
자음과 모음 앞 수요 피케팅 연대일기       3월 16일.윤정기 곁엔 땡땡책협동조합도 있습니다_스무 번째 피케팅.봄날. 윤정기 샘과 단둘이. 쏟아지는 햇살 맞으며 피케팅을 했어요. 피케팅하러 가는 마음이 스무 번쯤 되니까 너무도 자연스러운 일상처럼 느껴지네요. 홀로 서 있을 샘 생각에 종종 걸음으로 달려갔는데 오늘도 여전히, 꿋꿋이, 그, 자리를, 지키고 계시더라고요. 총회 이야기도 하고 시모임 이야기도 하고 교섭 이야기도 하고 조합 이야기.. 더보기
자음과 모음 앞 수요일 피케팅     _주수원 조합원 페북그룹 글 윤정기 곁엔 땡땡책협동조합도 있습니다_열 한 번째 피케팅.땡땡이 윤정기 샘의 곁에서 가을에 함께 매주 수요일 시작한 피케팅. 겨울이 되고 한 해가 바뀌어 열 한 번째 피케팅을 오늘 했습니다. 폭언과 24시간 카톡 지시, CCTV 설치 추진, 근로계약서 미작성 등에 대해 문제제기했던 윤정기 샘을 물류 창고로 부당전보하고 거듭되는 문제제기에 악의적 소송으로 대처했던 자음과 모음. 비록 손해배.. 더보기